미네랄은 구세주

미네랄은 구세주

"미네랄은 구세주"


미네랄이 없으면 건강도 없다. 옛날 이에 대해 깨닫게 해 준 것은, 다리에 쥐가 나서 였습니다. 자고있는 사이에, 때때로 "다리가 마비되는듯하고 찌릿한 통증으로 너무 아프면서 숨넘어갈 듯한 조급함"을 겪었던 순간에는 그야말로 한탄을 했지요.



그후로는 다행인지 나는 지금까지 한번도 "다리에 쥐가 나는" 경험을 한 적이없고, 그 괴로움도 이젠 잘 모르기도 하죠. ㅎㅎ

그러나 여기에는 뭔가 원인이있을거라 생각하여 여러가지 조사 중에, "미네랄이 부족하면 근육이 딱딱하게, 자주 다리에 쥐가나거나 경련이 생길수 있다"고 하더군요.


5 대 영양소의 하나


사람의 신체의 4%는 미네랄(뒤의 96 %는 탄소 · 수소 · 산소 · 질소)인데... 체내에서 만들 수 없기 때문에, 외부에서 섭취 할 수 밖에 없습니다.


- 칼슘 · 철분 · 마그네슘

- 아연 · 구리 등

- 다양한 광물 : 일

- 생명력의 열쇠인 효소의 작용을 돕는다

- 뼈 · 치아 · 혈액 · 호르몬 등


신체의 다양한 조직의 성분이되며, 화학 물질이나 식품 첨가물 등을 체외로 배출시킵니다.




최근 특히 주목 받고있는 것이 "미네랄 해독 효과 "


미네랄은 미네랄이기 때문에 그 일을 끝내면, 체외로 배출되는데 그때 함께 유해 화학 물질이나 식품 첨가물을 배출하는데 도움을 준다는 것이죠! 즉, 미네랄을 잘 섭취하고 있으면, 그러한 물질에 대하여 신경쓰며 일희 일비 할 필요가없습니다. 지나친 '웰빙'은 오히려 "병을 만든다"같은 느낌...


미네랄을 맛있게 도입한다면, 자연주기에서 유해 물질이 배출 된 후, 자연 치유력이 향상하는 것이에요. 또한 미네랄의 하나인 마그네슘은 당뇨병을 방지하는 작용이 최근 알려지고 있으며, 마그네슘을 물에 넣으면 우리 몸의 산화를 방지하는 수소가 발생합니다.


일상적으로 나는 "생수"를 마시고 있는데,


그 외에도,


- 어패류 · 해초를 섭취

- 신선한 야채를 섭취

- 신선한 과일을 섭취


하는 것으로, 미네랄을 섭취 할 수있습니다.


그리고 광물인 미네랄은 원래 우주 파편에도있는 것입니다. (문득, 스타크래프트 테란 종족의 SCV가 떠오르는군요~ㅎㅎ)


이 글을 공유하기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